◆ 출판사 ◆

처음북스


◆ 책소개 ◆

아마존과 알리바바 같은 온라인의 거물들이 눈부신 속도로 성장하고 있다.
그에 반해 과거 이름을 날리던 유명 오프라인 사업자들은 빠르게 망해가고 있다.
이대로 오프라인 유통은 무너지고 마는가?
만약 그렇지 않다면, 어떻게 살아남아야 하는가?
우리가 기존에 알고 있던 유통에 대한 고정관념을 뒤엎고, 급격히 변하고 있는 미래의 전망을 대담하게 제시하는 이 책을 통해 유통의 미래를 알아보자.


◆ 목차 ◆

서문 006

Part 1: 유통은 죽었다

1장- 소프트웨어가 유통을 집어 삼킨다 012
2장- 잘 가라, 월마트 018
3장- 너의 적을 알라 026
4장- 한 번의 클릭으로 움직이는 세상 035
5장- 배달 대전쟁 044
6장- 돈 드레이퍼는 죽었다? 056
7장- 시작의 끝 074

Part 2: 미디어가 곧 매장이다

8장- E-커머스 3.0 082
9장- 인공적인 단맛이 나는 미래 093
10장- 가상의 세계에 존재하는 105
11장- 완전히 새로운 현실 119
12장- 당신도 몇 시간 안에 자동차를 만들 수 있다 130
13장- 유통은 정말 죽어 사라지는가? 138

Part 3: 매장이 곧 미디어다

14장- 유통업의 인간적인 요소 142
15장- 체험 세대 156
16장- 미래의 쇼핑 공간 170
17장- 매장이 곧 미디어다 195
18장- 유통의 미래 207
19장- 밝은 미래를 향해 231

Part 4: 유통을 재설계하다

20장- 미래를 설계하라 234
21장- 혁신의 발판을 마련하라 239
22장- 혁신적인 마인드를 배양하라 249
23장- 혁신을 구현하라 257
24장- 유통을 혁신하라 267
25장- 유통은 살아있다 275


◆ 출판사 서평 ◆

디지털 시대 이후 유통의 미래
과거에는 그저 이곳저곳에 큰 매장을 세우고 그 안에 물건을 꽉꽉 채워놓기만 하면 그럭저럭 장사가 됐다. 컴퓨터도, 스마트폰도 없던 시절에는 그랬다. 소비자는 원하는 물건을 찾거나 더 저렴하게 구입하려면 하루종일 돌아다니면서 발품을 팔아야 했다.
하지만 이제는 컴퓨터 앞에 앉아 원하는 모든 물건을 고르고, 클릭 몇 번으로 하루 이틀 만에 집에서 그 물건을 받을 수 있다. 발품이 아니라 ‘손품’을 파는 시대가 된 것이다. 아늑한 집안에서 손가락만 움직여도 전 세계의 물건을 다 살 수 있는데, 꼭 밖에 나가서 쇼핑을 할 필요가 있을까?
디지털 시대가 도래한 후 유통업계는 엄청난 속도로 변화하고 있다. 아마존은 순식간에 전 세계로 뻗어나가는 온라인 기업이 됐고, 그 뒤를 알리바바가 바짝 따라잡고 있다. 반대로 월마트나 코스트코 같은 커다란 오프라인 매장을 가진 기업들은 재정난과 구조조정으로 허덕이고 있다.
또한 시대가 바뀌면서 소비자의 욕구와 그들이 유통업체에게 원하는 것도 크게 달라져 모든 유통업체가 이를 이해하고 발맞추려 고군분투하고 있다.

유통을 재설계하다
이 책의 저자이자 유통 전문가 더그 스티븐스는 이러한 온라인 기업의 상승세와 오프라인 기업의 하락세를 그의 전작에서 모두 예측한 바 있다.
이제 그는 한 걸음 더 나아가 현재 오프라인 유통의 현실과 죽어가는 오프라인 유통이 살아날 방법이 무엇인지, 앞으로 전 세계의 온·오프라인 유통이 어떻게 변화할지, 또 어떻게 변화해야 하는지 이야기한다.
책에서 그는 유통업계 실무자와 유통기업 임원들이 반드시 알아야 할 미래 유통업계의 로드맵을 제시한다. 또한 온라인 유통사업부터 현재 소비자가 가지고 있는 오프라인 매장에 대한 인식, 소비자의 제품 구매 방식은 물론 심지어 실질적인 매출이 발생하는 비즈니스 모델까지 완전히 재정의되고 과거와 확연히 달라질 것이라고 말한다. 그에 따르면 오프라인 매장은 곧 미디어가 되어야 하며, 단순히 제품을 판매하는 공간이 아닌 ‘소비자 체험’을 파는 공간이 되어야 격변하는 현실에서 살아남을 수 있다.
『유통 혁명: 오프라인의 반격』은 수많은 사례와 저자가 직접 만난 새로운 발상을 이끌어내는 혁신가들과의 인터뷰를 통해 현재 유통업계의 동향을 더 현실적으로 보여주며, 앞으로의 미래를 구체적으로 생각해볼 수 있게 한다.
또한 유통기업과 유통업자들에게 완전히 새롭고 또 거대한 기회를 엿볼 수 있게 해줄 것이다.
변화하는 유통업계에서 살아남고 싶은 유통업자라면, 반드시 읽어야 할 책이다.


◆ 저자소개 ◆

저자: 더그 스티븐스 저자 : 더그 스티븐스
유통업의 미래를 제시하는 세계적 전문가다. 월마트, 구글, 홈디포, 디즈니, 마이크로소프트, 시티은행 등 북미에서 가장 유명한 업계의 선두주자들과 함께 일했으며, 그의 글은 독자들을 사로잡았다.
또한 그는 획기적인 역작 『부활하는 유통: 새로운 소비 시대를 위한 비지니스 기회 모색하기』의 저자이며 CBC 라디오에서 유통업 전문 컬럼니스트로 활동하고 있다. Dx3 디지털 컨퍼런스와 세인트 메리 대학교에서 유통 과정 자문 위원으로 일하고 있기도 하다.
유통에 대한 탁월한 식견의 소유자인 그는 <포브스>, CNBC, <뉴욕 타임즈>, BBC 라디오, <월스트리트 저널>, <패스트 컴퍼니>와 같은 세계적인 미디어의 주목을 받고 있고, 세계적인 브랜드와 조직들의 역량 개선 컨설팅 업무도 진행하고 있다.

역자 : 정연욱
연세대학교 신문방송학과를 졸업, 광고회사 제일기획에 입사해 스마트폰 광고 기획 및 전략을 담당했다. 연세대학교 경영학과 대학원 석사과정을 졸업했으며, 대학원 재학 중 『대한민국 광고회사 취업 패스워드』를 집필했다.
현재는 브랜드 기획 및 수입 전략을 맡고 있다. 가장 급격하게 유통 시장의 변화를 겪고 있는 미국에 출장을 갔다가 『유통 혁명: 오프라인의 반격』을 접해, 한국의 실무진도 반드시 읽어야 한다는 사명감으로 번역했다.
이 책은 유통은 물론 브랜드 제조, 기획, 마케팅 및 홍보까지 다양한 분야의 실무자들이 참고할 만한 내용을 담고 있으며, 독파하는 순간 남들보다 먼저 변화를 읽는 레이더가 성큼 자라날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