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서정보

고려 말부터 대한제국 패망까지 정리한 역사 교과서
      2006년 7월 14일 《조선왕조실록》 오대산 사고본 27책이 대한민국의 품에 돌아왔다. 이는 일본에 반출된 지 100여 년 만의 일이다. 일본의 약탈 문화재 중 하나였던 《조선왕조실록》은 조선의 역사를 기록한 방대한 분량의 책이자, 조선의 역사가 집약된 최고의 책이다. 문화재청은 돌아온 《조선왕조실록》을 국민들에게 공개할 예정이라고 한다.
이 책은 《조선왕조실록》을 완벽하게 정리했다. 고려 말부터 대한제국이 일본의 강압에 이기지 못해 주권을 상실한 때까지, 무려 600여 년의 역사를 담고 있다. 기존에 출간된 《조선왕조실록》이 500년의 역사를 다루었던 것에 비해 100여 년의 역사를 덧붙여 ‘조선 개국’과 ‘대한제국 패망’의 시대적․사회적․정치적 배경을 살펴보고 있다. 따라서 이 책을 통해 조선의 역사를 한눈에 정확하게 살펴볼 수 있게 될 것이다.
이 책은 청소년들의 눈높이에서 서술되었다. 어렵고 난해한 문장이나 단어들은 설명을 붙이거나 한자를 병기하여 그 뜻을 명확하게 알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역사의 한 페이지’를 두어 역사 상식이나 조선의 역사에서 궁금한 점을 간추려 재미있게 서술했다. 청소년들의 역사 의식을 한 단계씩 높이고, 그동안 가까이 하기 어려운 역사책을 쉽게 접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다.


출판사서평

청소년들이 읽기 쉽도록 서술했다
     그동안 역사책은 딱딱하고 재미없는 거라고 인식되어 왔지만, 이 책은 청소년들의 눈높이에서 서술되었기 때문에 누구라도 쉽게 읽을 수 있다. 어려운 용어는 쉽게 풀어주고, 본문 중간중간에 팁을 두어 역사 상식을 쌓을 수 있도록 했다. 또한 ‘교과서도 모르고’, 학교에서 배우는 역사책과는 다른 재미있고 흥미 있는 역사적 사실들만을 모아 누구라도 ‘팩션’처럼 읽고 ‘게임’처럼 즐길 수 있도록 했다.

본문 팁Tip과 역사의 한 페이지를 실어 역사의 구석구석까지 자세하게 설명했다
청소년들이 가장 어려워하는 것은 난해한 역사적인 용어이다. 이 책은 이런 용어들을 쉽게 풀어주고 본문에 팁을 달아 자세한 설명을 해주었다. 또한 한자를 병기하여 한자어로도 알 수 없는 용어를 한자까지 공부하면서 익힐 수 있도록 했다. 이것은 역사 공부와 한자 공부를 병행하도록 하기 위한 것이다. 그리고 각 장의 맨 끝에는 ‘역사의 한 페이지’를 두어 역사적으로 중요한 사건이나, 그동안 청소년들이 궁금하게 생각한 역사적 사실들을 자세하고 재미있게 엮었다.

KBS <도전! 골든벨> 문제를 수록했다
1998년에 시작된 KBS-1의 청소년 인기 프로그램인 에서 출제된 기출 문제와 골든벨 문제를 수록했다. 특히 역사와 관련된 문제를 뽑아 각 왕대별로 본문에 실어 학생들이 본문을 충분히 읽고 문제를 풀어보도록 배려했다. 단순히 역사를 학습을 위한 공부가 아닌 실생활과 연결시키면서 익히도록 한 것이다.

고려 말부터 대한제국 패망까지, 600여 년의 역사를 다루었다
1300년대의 고려는 혼란 그 자체였다. 국내적으로는 홍건적이 침입하여 변경 지방이 혼란했으며, 국외적으로는 원나라가 멸망하고 명나라가 탄생했다. 또한 전국적으로 민란이 발생하여 고려의 멸망을 앞당겼다. 이 책은 고려 말부터 조선이 개국하게 된 시대적 배경을 살펴보고, 19세기 말 대한제국의 성립과 20세기 초 대한제국의 패망까지 600여 년의 역사를 아우르고 있다. 따라서 조선의 역사뿐만 아니라 조선이 개국하기 전의 역사적 상황과 조선이 패망하고 대한제국이 성립한 시대적 상황을 조명해 보았다.

조선 왕의 생로병사와 왕대별 사건 일지를 수록했다
조선은 28명의 왕이 519년 동안 통치한 나라다. 가장 오랜 역사를 이어온 조선을 이끈 왕들은 어떻게 태어나서 어떤 병을 얻었으며, 어떻게 죽었는지를 이 책에서 일목요연하게 정리했다. 또한 자주 앓은 병은 무엇이었으며, 독살이 의심스러운 왕은 누구인지 살펴보았다. 그리고 고려 말부터 대한제국이 패망한 때까지 연도별로 일어난 사건을 정리한 ‘연대표’는 조선의 역사를 한눈에 볼 수 있도록 할 것이다.